김지석! [66129] · MS 2019 (수정됨) · 쪽지

2022-04-04 17:23:51
조회수 13,035

[칼럼]순공시간늘리기비법

게시글 주소: https://image.orbi.kr/00055979715





순공시간이 안 늘어나는 이유는 다양해요.

거의 모든 수험생들은 1년내내 압박감에 짓눌려서

공부를 하기 때문이죠.



그 압박감은 

조바심이 들어서일 수도 있고,

올해 안에 끝내야 한다는 압박감에 어쩌다가 일탈을 하다가 순공시간이 줄기도하고

개인적인 여러가지 이유로도 공부에 대한 집중이 안되어 순공시간이 줄어들죠. 

공부한다고 해놓고, 유튭 틀어놓고 인스타하고, 이것 저것 살피고..... 이러느라 시간이 훌쩍. 





아무런 압박감 없이 공부를 하는 사람들도

과연 공부를 '잘'하고 있는걸까요?

과연 그럴 수 있는 걸까요?

압박감이 없는 시험이라는 건 단언컨대 존재하지 않습니다.





실전을 연습처럼, 연습을 실전처럼하는 

올림픽 국가대표 선수들도 시합에서는 떨기도 마련입니다.

하지만, 그 때 떨지 않기 위해 

평상시 훈련을 열심히 한 자신을 믿고 시합을 치루는 거겠죠.




공부는 절대적으로 '관성'이 필요한 행위 



바꿔 말해 내 미래에 대한 걱정보다 

내가 당장 앞서서 걱정해야 하는 건 딱 한 가지가 있어요.  




내가 얼마나 현재 '공부하고 있는 관성'을 유지시키고 있는가? 





까놓고 봅시다.

우리가 하루 공부시간이 길면 길어질수록 별 생각이 다 들어요.

올해 내가 끝내야 하는데.. 라는 걱정부터

아 공부하기 싫은데 유튜브 한 편만 때리고 다시 공부해볼까 라는 딴생각까지

우리가 사람인지라 별의 별 생각이 다 들죠.

이런 상황에서 어떻게 공부하는 관성을 유지시키고 늘릴 수 있을까요? 





모든 사람들은 한 번에 바뀌길 원합니다. 



하지만 사람이 한 번에 바뀌기란 무척 어렵습니다. 

작은 실천이 모여 습관을 만들고 습관이 모여 관성을 만드는 것이죠.




무리해서 하루 15시간 이상씩 공부하고 하루 쉴 바에 

처음부터 실천가능한 목표를 잡고 

근력운동하듯 공부시간을 늘려나가는 겁니다. 





도스트예프스키는  

"습관이란 인간으로 하여금 그 어떤 일도 할 수 있게 만들어준다."

라고 말했어요.

우리는 그 어떤 일도 할 수 있어요.

다만, 우리에게 필요한 건 그것을 하려는 실천과 습관과 관성이 있으면 되는 것이죠.








 



좋아요는 다른 칼럼을 들고 오게 하는 

김지석의 추진력입니다♥ 

rare-아오답답해죽겠네진짜

0 XDK (+0)

  1. 유익한 글을 읽었다면 작성자에게 XDK를 선물하세요.